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생명의 숲, 계양산을 지켜주세요!

미디어2009.07.23 02:12



쥐를 닮은 혹자들은 미디어법이 민생과 직결된 필수적인 법안이고.

더이상 끌수 없었다 하고;



쥐를 닮지 않았지만 속은 별다를것 없는 혹자들은 미디어법이 민생과 직결된 것도 아니지만

이정도면 국민이 이해할 수 있는 수정안이라 해서 찬성 할만 했다 하는데...


저 피켓속의 "재벌방송, 족벌방송 배불리는 미디어법"은 딴나라에서 온 이야기입니까?


미디어법 통과되면 일자리가 수십만개 생겨 민생과 직결되는 법안이다?

케이블 TV 도입할 때도 똑같은 소리 했더랬죠...

지금 어떤가요? 케이블 SO들이 괜히 인터넷 사업 하고 있답니까?

그렇게 잘나가서 오리온(OCN등의 채널 소유한 미디어 기업)에서 PP채널들 정리합니까?

현업에 있는 사람들은 이미 방송미디어 시장이 포화상태라는데...

과연 몇개의 일자리가 생길까요?


그래요.

국민들이 납득할수 있는 수준이란거...

소유 지분 10% 제한...

이건희 삼성 회장이 몇%의 지분으로 삼성을 실소유권과 경영권을 행사할까요?

고작 6~7%입니다.

구독률 20% 이상 신문사는 종편채널 도입, 지상파 진입 불가?

조선일보의 구독률이 20%를 넘을까요?

10%대입니다...

전체국민들로 따지면 조선일보를 얼마나 구독하겠냐구요...

미디어 산업 전체 자산이 10조입니다(신문 3조, 지상파 6조원 정도, 그리고 나머지)

그런데 통신사업자들의 한해 매출액이 얼마일까요?

K사 12조원, S사 11조원이네요.

그렇다면 대기업은?

................................................................................ (참 쉽~죠~~~~~~~잉~?)




자 이렇게 높은 진입장벽이 국민들이 납득 할 수 있는 수준이라 칩시다.


그러나 국회에서 벌어지는 저 꼬라지는

국민들이 절대 납득 할 수 없겠네요.




아니 갈아 엎어야 겠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겨울녹두
미디어2009.07.23 01:49

2009년 7월 22일 오후

여의도를 찾았습니다.




경찰이 지나가던 차를 돌려 세우고.







국회에는 얼씬도 못하게 전경들로 막아세우네요.








바로 이윤성 국회 부의장이 날치기로 미디어 관련법을 상정한 순간이었습니다.

보건의료노조와 KBS노조가 속보를 전해 듣고 국해로 향하고 있었죠.








경찰과 대치 하고 있던 순간에.

신문법이 통과되었단 소식이 들려옵니다.








그리고 방송법이 통과 되었다는 소식.










허탈한 언론노조 조합원들을

경찰이 앞에서는 전경버스와 무장 전경으로.

뒤에서는 교통경찰들로 밀어부치며 몰아세웁니다.








2009년 7월 22일, 국회는 정상이었을까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겨울녹두
시사IN2009.06.19 18:05

학생 촬영 사진.


6월19일 학교.


오늘 학교를 왔는데 굳게 닫혀있는 정문.

 

6월 21일에 추모콘서트를 한다는데 무대 준비차량을 들여보내지 않기 위해서 정문을 닫고 오른쪽 인도로만 경비원들의 통제로 들어갈 수 있게 되어있다.

 

학교 측에서는 법대시험? 때문에 안된다고 하는데, 법대시험 그 다음날인데 무슨 상관 ㅡㅡ

 

총장은 인천시가 주는 돈에 미쳐서 송도에 심시티하는데 신났을 뿐이고... 그렇게 좋으면 총장 니집부터 송도로 옮기지 그래? 인천시는 돈이 썩어나는 갑부동네인가봐 돈을 몇천억씩 퍼주고.. 주민들의 피같은 세금이 아깝지도 않냐

 

하여간 총장도 짤리지 않을려고 행사 막는거봐 지꼴에 부자라고 부자들 세금 깍아주는 이명박 대통령님 보호해주는거냐

 

생각이 저따구인 사람들때문에 학교마저 이따구라니 참 슬프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겨울녹두
시사IN2009.06.19 00:07

OBS 경인TV 단독 보도입니다.



<2009년 6월 18일 OBS단독보도 영상보기>

 

보도에 따르면 법무부에서 故 노무현 대통령 서거 1주일 전부터

안양교도소에 노무현대통령을 수감할 목적으로 극비리에 6평짜리 독방을 만드는 팀을 꾸렸다고 합니다.

검찰이 불구속 기소를 하던 말던

법무부는 내멋데로 하려더 했던것 같군요.

참 대단한 MB정부입니다.

전직대통령 예우를 이렇게 하는군요...



ps. 이 시점에서 왜 www.obsnews.co.krwww.obsmetroi.co.kr 홈페이지 접속이 불가능 한 걸까요?

참으로 이상하군요!


+ 19일 00시 25분 수정;

이제 접속이 되는군요. http://www.obsnews.co.kr/243620 뉴스 원문 주소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겨울녹두